이재명 전국민 지원금 대중 영합 극단적 포퓰리즘 베네주엘라 차베스

이다인 기자 / 기사승인 : 2021-01-12 08:10:15
  • -
  • +
  • 인쇄

'전국민 재난지원금'을 요구하는 이재명 경기지사를 겨냥한 국민의힘 대권주자들의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유승민 전 의원, 원희룡 제주지사 모두 "선거용 대중영합 정책"이라고 한목소리로 지적했다.

각종 여론조사에서 차기 대권주자 1위를 달리는 이재명 지사를 견제해 존재감을 부각하려는 의도도 엿보인다.

원희룡 지사는 10일 페이스북 글에서 "이재명 지사는 재정을 마구 풀자고 주장하면서도 문재인 정부가 세금을 과다하게 거두고 있는 면을 지적하지 않는다"며 "대중에 영합하기 위한 주장이 아닌지 의심하게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피해 계층에게 가야할 지원금을 여유 계층의 부수입으로 지출해서는 안 된다"며 "막무가내로 '나는 왜 안 주냐'는 심리를 선동해서도 안 된다"고 지적했다.

 

 

 

 

원 지사는 "형식적 평등을 주장하며 모두의 표를 얻으려는 의도는 무책임하다"며 "실질적 공정을 추구하면서 고통에 응답한 지원으로 민생을 살리는 데 집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경제학자 출신의 유승민 전 의원도 전날 페이스북을 통해 "전국민 재난지원금 지급을 주장해온 이 지사가 '보편지급과 선별지급 둘 다 좋다'는 식으로 말을 바꿨다"며 "국민을 우습게 보는 조삼모사"라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결국 선거를 앞두고 전 국민에게 돈을 지급하고, 선거가 끝나면 피해 업종, 피해 국민에게만 선별 지급하자는 얘기"라며 "국민을 우습게 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부장검사 "임은정 승진·변필건 교체설 그냥 넘기기 어렵다"…박범계인사 비판
지난 7일 검찰 검사장급 인사를 두고 뒷말이 무성한 가운데, 현직 부장검사가 다음 주 중으로 예상되는 중간간부인사에서 친(親)정권 성향의 검사들이 요직에 올라갈 것이라는 소문이 무성하다며 우려했다.​정희도 청주지검 형사1부 부장검사(55·사법연수원 31기)는 19일 오전 검찰 내부망 '이프로스'에 '인사유감' 이라는 제하의 글을
2
블랙핑크 제니 지디 1년 열애설
오늘은 축하할 만한 소식이 전해지고 있는데요. 바로 지드래곤 제니 열애설 소식 입니다. 디스패치는 24일 오늘 제니 지드래곤의 은밀하 만남을 목격하며 사진과 함께 기사를 보도 하였습니다. 사진속 지디 제니 모습은 대부분 데이트 장소를 서울 용산 한남동에 위치한 지드래곤 집 고급빌라 였던것. 이에 대해서 소속사 측은 개인적인 사생활이기에 확인 불가라고 입장을
3
일론 머스크 '비트코인 가격 너무 높아'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가상화폐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의 가격이 높은 것 같다는 의견을 밝혔다. 머스크는 대표적인 비트코인 회의론자이자 금투자 옹호론자인 피터 시프의 트위터 글에 이러한 내용의 댓글을 달았다고 2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머스크는 시프가 "금이 비트코인과 종래의 현금보다 낫다&quo
4
민주당 '4차 재난지원금 소득 하위 40%에게 다 주자'
더불어민주당은 22일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해 정부에 '소득 하위 40%'에 해당하는 소득 1∼2분위 대상자 일괄지원을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이낙연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넓고 두터운 지원이 피해의 확대를 막고 경제회복을 앞당길 확실한 정책 수단"이라고 말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국회에서
5
가상 화폐 비트코인 이더리움 장기적 미래 전망
암호화폐의 급등세가 이어지면서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이 1조 달러(한화 약 1104조 원)를 돌파했다.미 경제뉴스 전문방송 CNBC는 19일(현지시간) 비트코인 시총이 1조 달러를 넘어섰다며 비트코인 가격이 중요한 단계를 넘어섰다고 보도했다. 이날 현재 비트코인은 5만4000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직접 비교는 어렵지만 시총 1조 달러는 극소수의 기업들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