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계열사 97개…한달에 한번꼴 M&A

이다인 기자 / 기사승인 : 2020-07-13 10:04:03
  • -
  • +
  • 인쇄

 

◆ 팽창하는 빅테크 ② ◆



카카오가 '국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앱)' 카카오톡을 기반으로 '최대 생활형 플랫폼'의 위상을 빠르게 다지고 있다.



4519만명에 달하는 카카오톡 이용자 기반이 최대 무기다. 메신저를 넘어 게임, 음악, 택시, 미디어, 쇼핑, 은행, 헬스케어 등 생활 곳곳으로 파고들면서 회사 외형이 하루가 다르게 커지고 있다.

 

발 빠른 인수·합병(M&A) 전략을 펼친 결과 카카오 계열사는 97개(올해 5월 기준)에 달한다. 카카오가 최근 3년(2017~2019년)간 인수한 기업은 36곳으로 한 달에 한 번꼴로 M&A를 한 셈이다. 국내 기업집단 중 SK에 이어 2위다. 삼성(59개), 현대차(54개), LG(70개)와 비교해도 많다. 자산 14조원(재계 순위 23위), 매출 3조원을 갓 넘긴 카카오지만 시가총액 7위(약 31조2129억원)로 무서운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그만큼 회사의 미래 성장성을 인정받았다는 얘기다.



이러한 카카오의 무서운 기세는 다른 대기업과 은행뿐만 아니라 또 다른 거대 플랫폼 네이버도 긴장시킬 정도다.



카카오톡은 늘 로그인이 돼 있어 비로그인 상태로 쓰이는 경우가 상당한 네이버와는 다른 강점을 지닌다.



모바일 빅데이터 기업인 '아이지에이웍스'가 분석한 결과 카카오톡의 월평균 사용시간은 11.7시간, 네이버는 10.2시간이었다.



카카오가 네이버를 제치고 '모바일 왕국'을 구축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것도 이 때문이다.

[뉴스퍼블릭=이다인 기자]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진중권 "내 색깔은 무지개빛, 국민이 고분고분하면 국가는 싸가지가 없어져"
진중권 씨가 자신의 색깔을 분명히 하라는 요구가 있었다며 '자신의 색깔은 무지갯빛'이라고 했다.​그러면서, 그는 빨주노초파남보 무지갯빛은 차별이 없는 평화롭게 공존하는 사회의 색깔이라고 설명하면서 "이보다 더 (색깔이) 선명할 수 있나요?"라고 반문했다.​진 씨는 이어, "국민이 고분고분하면 국가(정부)가 싸가
2
민주당 통합당 지지율 혼전 민주 35.1% 통합 34.6%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의 지지도 격차가 더욱 좁혀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일 나왔다. 여권은 핵심 지지기반인 30~40대와 여성에서 이반 현상이 이어졌고, 통합당은 불모지인 전라도에서 큰 폭으로 상승해 20%에 육박했다.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3∼7일 전국 성인 2천5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 민주당 지지도는 전주보다 3.2%포인트 내린
3
제주항공 조종사 코로나 확진! 최근 김포⇔제주 등 운항, 제주공항에서는 항공기에서 안 내려.... 8월 7일 확진
​최근 김포⇔제주 등 국내선을 운항한 제주항공 조종사가 8월 7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제주도가 8일 밝혔다.제주도는 해당 조종사가 8월 7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을 8일 부천시 보건소로부터 통보 받았다고 밝혔다.제주도에 따르면 해당 확진자는 7월 28일과 7월 30일 그리고 8월 3일과 8월 5일 등 최근에도 김포와 제주 등 국내선 노선을
4
날씨 '예보'가 아니라 '중계'를 하는 이유
전망은 폭염, 현실은 폭우​올여름 기상청 예보가 번번이 빗나가면서 국민 불신이 커졌다. 기상청은 올여름 '역대급 폭염'을 전망했으나 긴 장마가 이어졌다. 기상청은 장마 강수량 예측에도 실패했다. 폭염 예보가 빗나간 이후 장마를 예보했으나 예보된 강수량보다 실제 강수량이 훨씬 많았던 것으로 나타나 "기상청을 믿는 내가 바보"
5
북한도 '장마 비상'...곡창지대 황해도에 집중
북한에서도 20일 가까이 비 소식이 이어지고 있다. 대표적인 곡창지대인 황해도에 강우량이 집중되면서 농작물 피해가 예상돼 가뜩이나 식량난에 시달리는 북한으로서는 주의가 필요하다. 북한 기상수문국(기상청)은 지난 1일 0시부터 5일 오후 2시까지 닷새간 강원도 평강군에만 733㎜의 비가 쏟아졌다고 밝혔다. 또 금강 607㎜, 장풍 599㎜, 평산 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