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수 발 묶이자, 임종석·이광재 꿈틀?

이다인 기자 / 기사승인 : 2020-11-09 10:19:53
  • -
  • +
  • 인쇄
金지사 유죄에 친문 세력 동요

 

 

‘친문(親文) 적자(嫡子)’로 불리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으로 2심에서도 유죄 판결을 받으면서 여권 내 친문 세력이 동요하고 있다. 친문계는 김 지사가 무죄 판결을 받을 경우 여권의 대선 구도가 민주당 이낙연 대표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양강 구도’에서 김 지사가 포함된 ‘삼자 구도’로 재편될 수 있다고 기대해왔다. 그러나 김 지사의 ‘생환’이 불투명해지면서 “친문 표심을 대변할 ‘제3의 후보’를 찾아야 한다”는 말까지 나온다.



민주당 친문 의원들은 김 지사의 2심 선고 결과에 대해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8일 한 친문 의원은 본지 통화에서 “충분히 무죄 판결을 받을 수 있다고 봤는데, 실형이 선고돼 당황했다”며 “대법원 판결에서 ‘막판 뒤집기’를 할 수도 있겠지만, 지금으로선 기대가 큰 편은 아니다”라고 했다. 이들은 사법부에 화살을 돌리기도 했다. 친문 핵심으로 분류되는 황희 의원은 김 지사 선고 직후 “재판부가 정치권 선거 문화에 대한 이해가 부족해도 너무 과하게 부족하다”고 했다.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출신인 윤영찬 의원은 “혐의 자체가 비상식적”이라고 했다.



정치권에선 김 지사의 발이 묶이면서 당분간은 ‘이낙연·이재명’ 양강 구도가 지속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다만 친문 표심이 두 사람에게 쏠리지는 않을 것이라는 관측도 적지 않다. 민주당 한 의원은 “이 대표는 친문의 선택을 완전히 받았다고 할 수 없고, 이 지사는 친문과 대척점에 서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며 “김 지사가 정말로 ‘아웃’되더라도 꼭 ‘양자택일’ 구도가 만들어지지는 않을 수 있다”고 했다.

이 때문에 여권에선 정세균 국무총리나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 등이 부상할 가능성도 제기된다. 일각에선 원조 친노(親盧)로 꼽히는 민주당 이광재 의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나서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온다. 민주당 한 의원은 “친문계의 전폭적 지지를 받는 새로운 인물이 나타나면 여권의 대선판이 크게 흔들릴 것”이라고 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포털 네이버와 미국 시장 조인트벤처 설립 추진
포털 네이버가 올해 미국에서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합작법인을 만들어 K팝스타를 활용한 엔터테인먼트 사업을 벌일 계획이라고 합니다.​코리아타임스에서 익명의 내부자라고 소식을알렸는데 "구체적인 설립 날짜와 함께 회사 이름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올해 안에 나올 가능성이 높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네이버와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이에
2
쿠팡 주식 상장 눈앞에.. 나스닥 3월 상장 예정 그리고 관련주는?
블룸버그는 쿠팡의 IPO가 올해 2분기에 진행될 수 있다고 전망하며 기업가치가 300억 달러(약 32조6천700억 원) 이상으로 평가될 수 있다고 전했다.이런 가운데 11일에는 쿠팡이 최근 주간사인 골드만삭스를 통해 미국 나스닥에서 상장을 위한 예비심사에 통과했고 이르면 3월 중 상장할 수 있다는 보도도 나왔다.쿠팡은 올해 상장 여부에 대해 언급하지 않은
3
mRNA 코로나 백신은 인간의 DNA를 변경시킨다는
새로운 종류의 DNA 변경 기술인 mRNA 백신 접종은 임상 연구를 통해 빠르게 추적되고 있습니다. 일단 주입되면, 이 나노 기술은 수혜자의 DNA를 변형시켜 사람을 유전자 변형 유기체로 바꾸는 것 입니다. 사람의 DNA는 문자 그대로 기업에서 특허를 받을 수 있는 독특한 세포주가 될 것입니다. 일단 주입되면, 인간 세포주는 생명 공학 회사가 소유한 특허
4
코로나 바이러스 시대가 남길 우울한 유산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가 약 일 년이 지났지만 진정될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 겨울철이 되자 코로나 바이러스는 오히려 더 기승을 부리고 있다. 다행인 것은 백신이 개발되어 일부 선진국에서는 접종이 시작되었다는 것이다. 우리나라도 다음 달쯤이면 접종이 시작될거라는 뉴스가 있다. 그러나 백신 접종이 시작되더라도 집단 면역은 빨라야 11월 정도되어야 형성될거라는 중
5
방역당국 3차 대유행 안정세 확인 다중이용시설 집합금지 일부 해제 검토 중
정부가 3차 유행이 계속 안정화하면 헬스장, 노래방, 학원 등 현재 집합금지가 내려진 업종에 대해 방역수칙을 지키는 선에서 영업을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수도권의 사회적 거리 두기 2.5단계 완화에 대해선 2.5단계 기준인 하루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수 400~500명 미만 여부를 고려해 조정하기로 했습니다.​손영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