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형외과 의사가 가족들에게 절대 권하지 않는 수술들

김은영 기자 / 기사승인 : 2020-07-23 10:51:42
  • -
  • +
  • 인쇄

한국의 성형외과는 엄청나게 발전해 많은 외국인들이 실제로 성형을 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하기도 한다.

하지만 여러가지 성형 수술에도 의사들이 ‘내 가족에게는 절대 권하지 않을 수술’ 목록들이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오즈 성형외과의 박현철씨가 올린 “가족에게 권하지 못할 성형수술들”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아래에 열거된 수술들은 의학적으로 하면 안되는 수술은 아니지만 생각보다꽤 위험한 수술이거나, 과도하게 권유되지만 쉽게 생각해서는 안되는 수술들로 소개되었다.​

 

1. 눈매교정

 

눈수술을 이제 성형수술도 아니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흔하게 하는 수술 중 하나이다.
그런데 이 눈 수술 중에서도 위험한 수술이 있는데 그것은 바로 눈매 교정술이다.
어느 날 한 성형외과 의사가 안검하수 환자에게만 시행되던 ‘안검하수 교정술’이
매우 효과적이고 눈에 띄는 결과물을 만들어내는 것을 알고 ‘눈매교정술’이라고 선전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환자가 아닌 사람에게 수술을 한 결과 엄청난 부작용이 생기면서 눈을 다 감지 못하고, 눈부심이 심하고 자율신경계 항진 증상이 일어나는 일들이 발생했다.
그러니 이 수술은 필요하지 않은 많은 부작용이 있을 수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고수술 해야한

 

2. 뒷트임과밑트임

 

이 수술은 단순히 눈이 커지고 싶은 대중들의 열망에 맞춘 수술이다.​뒷트임은 큰 부작용이 없지만 밑트임은 표정이 멍청해보이고 눈이 뒤집어지는부작용을 일으킨다.​또한 아래 눈꺼풀의 움직임이 부자연스러워지면서 사람의 표정이 어색해질 수 있다.​

 

3. 애교살

 

이 수술은 50대가 넘어가면서 아래 눈꺼풀의 탄력이 없어진 분들에게는 젊고건강하게 보이는 좋은 수술이 될 수 있다.​하지만 젊은 이들이 하기에는 해당 부위의 피부가 얇고 효과가 극대화 되어오히려 징그럽고 괴상한 모습이 된다.

 

4. 입꼬리올림술

 

입꼬리 올림술을 받은 대표적인 캐릭터는 조커이다.​

입꼬리 피부와 입술 밑의 근육이 단단히 부착되어 있고 움직임과 긴장이 많이 걸려있는 부위여서 비후성 반흔이 생기기 쉽다.​하지만 잘 생기는 것에 피해 치료가 쉽지 않아 평생 흉터가 남는 환자가 대부분이다.​​​

 

5. 가슴지방이식과필러

 

피부가 단단하고 날씬한 동양여성에게 가슴 삽입물은 티가 잘나고 촉감의 차이를 보인다.

따라서 많은 이들이 대안으로 자연스러운 촉감과 모양을 위해 지방이식과 필러를 선택한다.
하지만 가슴 지방이식은 원하는 만큼 충분한 양을 이식할 수 없어 극대화된 효과를 누릴 수 없고 가슴 필러는 수많은 부작용이 있어 위험한 선택이다.
따라서 가슴필러를 맞을 경우는 ‘나는 내 몸에서 일어날 부작용으로 의학발전에 기여할 것이다’라는 생각으로 맞아야 한다.

​[뉴스퍼블릭=김은영 기자]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진중권 "내 색깔은 무지개빛, 국민이 고분고분하면 국가는 싸가지가 없어져"
진중권 씨가 자신의 색깔을 분명히 하라는 요구가 있었다며 '자신의 색깔은 무지갯빛'이라고 했다.​그러면서, 그는 빨주노초파남보 무지갯빛은 차별이 없는 평화롭게 공존하는 사회의 색깔이라고 설명하면서 "이보다 더 (색깔이) 선명할 수 있나요?"라고 반문했다.​진 씨는 이어, "국민이 고분고분하면 국가(정부)가 싸가
2
민주당 통합당 지지율 혼전 민주 35.1% 통합 34.6%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의 지지도 격차가 더욱 좁혀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일 나왔다. 여권은 핵심 지지기반인 30~40대와 여성에서 이반 현상이 이어졌고, 통합당은 불모지인 전라도에서 큰 폭으로 상승해 20%에 육박했다.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지난 3∼7일 전국 성인 2천52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 결과 민주당 지지도는 전주보다 3.2%포인트 내린
3
제주항공 조종사 코로나 확진! 최근 김포⇔제주 등 운항, 제주공항에서는 항공기에서 안 내려.... 8월 7일 확진
​최근 김포⇔제주 등 국내선을 운항한 제주항공 조종사가 8월 7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제주도가 8일 밝혔다.제주도는 해당 조종사가 8월 7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을 8일 부천시 보건소로부터 통보 받았다고 밝혔다.제주도에 따르면 해당 확진자는 7월 28일과 7월 30일 그리고 8월 3일과 8월 5일 등 최근에도 김포와 제주 등 국내선 노선을
4
날씨 '예보'가 아니라 '중계'를 하는 이유
전망은 폭염, 현실은 폭우​올여름 기상청 예보가 번번이 빗나가면서 국민 불신이 커졌다. 기상청은 올여름 '역대급 폭염'을 전망했으나 긴 장마가 이어졌다. 기상청은 장마 강수량 예측에도 실패했다. 폭염 예보가 빗나간 이후 장마를 예보했으나 예보된 강수량보다 실제 강수량이 훨씬 많았던 것으로 나타나 "기상청을 믿는 내가 바보"
5
전세대출 올해 14조 늘어
정부가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전세자금대출을 제한하는 대책을 내놨지만 주요 시중은행의 전세자금대출 잔액은 지난 2월 역대 최대 증가폭을 보인 후 5∼6월 주춤하는 듯했지만 7월 들어 다시 급증했다. 올해 증가폭은 약 14조원에 이른다.​9일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 등 5대 은행에 따르면 이들 은행의 7월말 기준 전세자금대출 잔액은 총 94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