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론머스크 "비트코인 가격 너무 높다" 한마디에 비트코인 가격과 테슬라 주가 급락세

오윤지 특파원 / 기사승인 : 2021-02-23 19:26:05
  • -
  • +
  • 인쇄

 

“비트코인 가격이 높은 것 같다”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의 발언 후 비트코인 주가가 한때 17% 넘게 추락했고 테슬라의 주가도 8.55% 급락했습니다.





미국 경제전문매체 CNBC 방송은 22일(현지시간) 코인매트릭스 자료를 인용해 비트코인 1개당 가격이 한때 4만7000달러(5300만 원)까지 급락했다고 보도했는데 전날 역대 최고치인 5만8367달러와 비교하면 17% 이상 떨어진 것입니다.





방송은 “머스크가 지난 20일 비트코인 가격이 높아 보인다고 말한 뒤 비트코인 가격은 미끄러지면서 상승세를 멈췄다”고 설명했습니다.





“비트코인 안사면 바보”라며 비트코인 투자 열풍에 불을 붙였던 머스크는 지난 20일 트위터를 통해 돌연 “가상화폐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가격이 좀 높은 것 같다고 밝혔고 “금 투자가 비트코인보다 낫다”는 유로퍼시픽캐피털 CEO 피터 시퍼의 의견을 반박하면서 사족처럼 단 SNS멘트가 화근이었습니다.





블룸버그 통신도 이날 비트코인의 급락 이유를 머스크 발언으로 꼽았는데 통신은 “비트코인이 하루 전 대비 한때 17% 폭락한 뒤 하락 폭을 8%대로 줄였다”며 “머스크가 이달 초 암호 화폐를 껴안으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50% 가까이 치솟았지만, 머스크가 냉대하면서 손해를 보고있다”고 전했습니다.





비트코인은 현재 24시간 전보다 7% 정도 떨어진 5만4031달러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비트코인이 급락하자 테슬라 주가도 급락했는데 테슬라는 지난 8일 15억 달러어치의 비트코인을 매입한 바 있기 때문인데 이날 테슬라의 주가는 뉴욕증시에서 전거래일보다 8.55% 급락한 714.50달러를 기록해 지난 2020년 9월 23일(-10.35%) 이후 최대낙폭을 기록했습니다.





재닛 옐런 미 재무장관의 발언도 비트코인의 가격을 끌어내린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이는데 옐런 장관은 이날 뉴욕타임스(NYT)의 행사에 참석해 “비트코인은 거래를 수행하기에 극도로 비효율적인 수단이며 매우 투기적인 자산이다”라고 비판했습니다.





이는 곳 미국 정부가 비트코인에 대한 규제를 내놓을 것이라는 소리로 투자자들의 불안감을 키우는 발언이 되었습니다





일론머스크는 전형적인 CEO주가를 보여주고 있는데 회사가 실적을 어떻게 내느냐보다 일론 머스크기 SNS에 올려놓는 글들에 시장이 더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는 것입니다





일론 머스크라는 천재가 테슬라를 통해 이뤄낸 것이 그의 말에 신뢰감을 갖게 하는 이유인데 투자자들은 본질가치보다 일론 머스크의 발언에 투자판단을 내리기 때문입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보이면 보이는 대로 거침 없었던 필립공 어록 모음.사랑과 비판을 동시에 받았던 필립공의 말.
1921년 태어나 거의 1세기를 살다 타계하신 필립공.Duke of Edinburgh. 이제 이세상과 영원한 이별을 며칠 앞두고 있습니다. 하지만 생전 그가 남긴 말들은 영원히 남아 있을 듯 합니다. ​ 어떤이는 유머스럽다고 좋아했고. 또 어떤이는 망언이라고 비판을 받았었던 필립공의 글로리어스glorious한 어록들.모든 말들이 황당하기 그지없어서.
2
물어보살 사유리 “자발적 비혼모 엄마+아빠 역할 할 수 있을지 고민” 스벅 카페 논란 재차 사과
이번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에서는 방송인 사유리가 출연하여 자신이 비혼 출산을 하게 된 계기를 언급했다.오랜만에 방송에 등장한 그의 모습에 보살들은 반가움을 드러냈다고. 이수근은 조카가 지금 얼마나 됐냐고 물었고 사유리는 “이제 4개월됐다”고 대답했다. 그리고는 서장훈에게 왜 연락 없었냐며 “다들 축하해주는데 오빠만 연락이 없었다. 집도
3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40대 여성(간호조무사), 사지마비. 뇌척수염. 복시(물체가 겹쳐 보임) 등 부작용 증상(추정) 나타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 받은 40대 여성(간호조무사)가 사지마비. 뇌척수염 등의 백신 부작용 증세가 나타나 병원에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고 연합뉴스 등 복수의 국내 매체가 일제히 보도했다.4월 19일, 복수의 매체는 국민의힘 서정숙(국회 보건복지위) 의원실의 자료를 인용해 경기도 한 병원에 근무하는 45세 여성(간호조무사) A 씨가 지난 3월 12일 아스
4
모더나 백신 모도나(못 오나)? '모더나 백신 국내 위탁 생산 협력 강화?
2020년 12월 29일,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모더나 '스테판 반셀' CEO와의 화상통화를 통해 4,000만 도즈의 모도나 백신을 공급하기로 합의했다"라고 발표했다.​강 대변인은 또, "모더나 백신을 한국 기업이 위탁 생산하기 위한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강조했
5
"촐랑대는 서민, 이재명과 (김부선)썸씽이 허구라고. 미친 거 아냐? 단편소설 쓰시네"라고 서민 저격한 김부선! "
영화배우 출신 김부선 씨가 이번에는 서민 교수를 저격하고 나섰다. ​김 씨는 4월 11일 자신의 페북 계정에 올린 글에서 "우연히 당신(서민) 유튜브를 봤다. 김부선 거짓말 운운하며 단편소설을 쓰던데 정신차리라"고 포문을 열었다.​그러면서, '도대체 무슨 근거로 자신(김부선)을 매도하느냐? 미친 거 아니냐?'라고 서 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