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 -46도

오윤지 특파원 / 기사승인 : 2021-01-08 21:39:59
  • -
  • +
  • 인쇄
7일보다 10도나 더 떨어져

역대 최저는 1997년 -51도

작년 백두산밀영 눈 432㎝

 

북한 조선중앙TV가 8일 백두산 기온을 -46도로 예보했다.
조선중앙TV가 7일 예보한 -36도 보다 하루사이 10도나 더 떨어졌다.
북한당국이 지난 1948년 기상관측을 시작한 이래 기록된 역대 최저기온은 1997년 1월 2일 -51도였다.

​당시 평양방송은 “새해 첫날인 1월 1일 천지에 도토리만한 우박들과 직경이 1.8㎝에 이르는 눈송이들이 퍼부어 적설량이 2m를 넘기더니 이튿날인 2일 눈보라가 그치면서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기 시작해 -51도를 나타냈다”고 전했다.


백두산 천지의 이 같은 기록은 지난 1943년 1월 관측된 -47.5도 보다 3.5도 낮은 것으로 “백두산 뫼부리가 생긴 이래 처음이었다”고 평양방송은 전했었다.



올 들어 백두산에 많은 눈이 내렸다는 보도는 없지만 지난해에는 2~3월에 눈이 집중돼 백두산 밀영 432㎝, 삼지연시 225.8㎝를 기록했다. 또 양강도 128.6㎝, 자강도 98.9㎝로 최근 몇 년 사이 가장 많이 내렸다.



8일 북한 지역별 날씨는 평양 -21/-13도, 혜산 -32/-20, 강계 -27/-16, 청진 -21/-9, 함흥 -20/-7, 원산 -16/-9, 신의주 -21/-12, 평성 -22/-13, 사리원 -21/-12, 해주 -18/-10, 개성 -19/-11도로 예보됐다.



이날 북한 전 지역은 추위 중급경보가 내려졌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부장검사 "임은정 승진·변필건 교체설 그냥 넘기기 어렵다"…박범계인사 비판
지난 7일 검찰 검사장급 인사를 두고 뒷말이 무성한 가운데, 현직 부장검사가 다음 주 중으로 예상되는 중간간부인사에서 친(親)정권 성향의 검사들이 요직에 올라갈 것이라는 소문이 무성하다며 우려했다.​정희도 청주지검 형사1부 부장검사(55·사법연수원 31기)는 19일 오전 검찰 내부망 '이프로스'에 '인사유감' 이라는 제하의 글을
2
블랙핑크 제니 지디 1년 열애설
오늘은 축하할 만한 소식이 전해지고 있는데요. 바로 지드래곤 제니 열애설 소식 입니다. 디스패치는 24일 오늘 제니 지드래곤의 은밀하 만남을 목격하며 사진과 함께 기사를 보도 하였습니다. 사진속 지디 제니 모습은 대부분 데이트 장소를 서울 용산 한남동에 위치한 지드래곤 집 고급빌라 였던것. 이에 대해서 소속사 측은 개인적인 사생활이기에 확인 불가라고 입장을
3
일론 머스크 '비트코인 가격 너무 높아'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가상화폐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의 가격이 높은 것 같다는 의견을 밝혔다. 머스크는 대표적인 비트코인 회의론자이자 금투자 옹호론자인 피터 시프의 트위터 글에 이러한 내용의 댓글을 달았다고 2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 등이 보도했다.머스크는 시프가 "금이 비트코인과 종래의 현금보다 낫다&quo
4
민주당 '4차 재난지원금 소득 하위 40%에게 다 주자'
더불어민주당은 22일 4차 재난지원금과 관련 사각지대 최소화를 위해 정부에 '소득 하위 40%'에 해당하는 소득 1∼2분위 대상자 일괄지원을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이낙연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넓고 두터운 지원이 피해의 확대를 막고 경제회복을 앞당길 확실한 정책 수단"이라고 말했다. 최인호 수석대변인은 국회에서
5
가상 화폐 비트코인 이더리움 장기적 미래 전망
암호화폐의 급등세가 이어지면서 비트코인의 시가총액이 1조 달러(한화 약 1104조 원)를 돌파했다.미 경제뉴스 전문방송 CNBC는 19일(현지시간) 비트코인 시총이 1조 달러를 넘어섰다며 비트코인 가격이 중요한 단계를 넘어섰다고 보도했다. 이날 현재 비트코인은 5만4000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직접 비교는 어렵지만 시총 1조 달러는 극소수의 기업들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