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주가 ‘천슬라’ 달성 시가총액 1조 달러 돌파

오윤지 특파원 / 기사승인 : 2021-10-27 07:15:38
  • -
  • +
  • 인쇄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가 세계적인 일류 빅 테크 기업의 상징인 1조 달러 클럽에 가입했다.

 

 

주가는 1천 달러를 넘어서면서이른바 '천슬라' 고지에 올랐다.​테슬라는 어제 새벽 뉴욕 증시에서 전장보다 12.66% 급등한 1천24.86달러로 장을 마쳤다.​​

​​Tesla 주가가 고공비행하면서 시가 총액은 1조100억 달러(1천183조원)까지 치솟았다.​

시총 1조 달러는 애플,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MS),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만 보유한 기록인데​전기차업체 테슬라는 전세계 자동차 업체 중 처음으로 1조 달러 클럽에 가입하는 데 성공했다.​​

테슬라 주가 ‘천슬라’ 달성 시가총액 1조 달러 돌파 렌터카업체 허츠, 10만대 구매 소식에 12% 급등​​테슬라는 3분기 실적 호조에 힘입어 지난주 장중 910달러까지 오르며 신고가를 작성했고 이날 다시 최고가 기록을 갈아 치웠다.​

 

 

로이터 통신은 “테슬라가 시장가치 1조 달러 회사들로 구성된 엘리트 클럽에 가입한 최초의 자동차 회사가 됐다” 고 보도했고, AFP 통신은 “테슬라가 시총 1조 달러를 기록한 거대 기술기업 반열에 들었다.”고 뉴스를 전했다. 

이날 테슬라 주가 급등은 렌터카 업체 허츠발 호재가 이끌었다.​허츠는 2022년 말까지테슬라의 보급형 세단 ‘모델3(쓰리)’10만대를 구매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허츠 임시 최고경영자(CEO) 마크 필즈는 성명에서 전기차가 렌터카 시장에서 점점 더 주류의 지위로 이동하고 있다며 고객에게 렌터카용 전기차를 선도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

그는 렌터카용 테슬라 전기차를 이미 영업장에 배치 중이고 11월 초부터 미국과 유럽의 허츠 지점에서 모델3 대여가 가능하다며 “테슬라는 전기차를 대규모로 생산할 수 있는 유일한 제조업체”라고 강조했다.  ​AP 통신은 허츠가 구체적인 Tesla 차 구매 금액을 밝히지 않았으나 모델3 기본가격이 4만 달러이기 때문에 전체 계약 금액은 40억 달러(4조6천8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월가 투자은행 모건 스탠리가 Tesla 향후 수익 전망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며 목표 주가를 900달러에서 1천200달러로 상향 조정한 것도 천슬라 주가 급등에 영향을 미쳤다.​테슬라의 시총이 1조 달러를 돌파함에 따라 주식 23%를 보유하고 있는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는 노다지를 캐게 되었다.

시총이 1조 달러를 돌파하면서 그가 보유한 주식 가치는2300억 달러에 달하게 되었다.​​테슬라 주가 ‘천슬라’ 달성 시가총액 1조 달러 돌파 렌터카업체 허츠, 10만대 구매 소식에 12% 급등​​그는 월급을 받지 않는 대신 실적에 따른 ‘인센티브’를 받고 있는데 2018년 보상 패키지에 따라 추가로 500억 달러를 챙길 전망이다.​(경영 성과가 일정 수준에 도달할 경우, 주식을 90% 이상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는 등 12개의 옵션을 부여받고 있다)​

머스크의 25일 현재 개인재산은 2520억 달러로 압도적인 세계1위다. ​2위는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창업자로 1930억 달러다. ​머스크는 자사의 주가가 시총 1조 달러를 돌파하자 이를 기념하는 트윗을 날리며 자축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오미크론 증상 치사율은? 코로나 종식 신호일까
국내에서 위드코로나가 시작되었는데 오미크론이라는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가 나타났습니다.오미크론의 급속도로 빠른 전파력 때문에 마치 2년 전 코로나 초창기 시절이 문득 떠오르기도 하는데요.모르는 것에 대한 공포감은 더 큰 법이죠. 오늘은 오미크론 증상, 치사율, 치료법과 왜 전문가들이 오미크론을 크리스마스 선물이다, 코로나 종식 신호다라고 주장하는 지에 대해​
2
코로나19 앞으로 5년 더 간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최소 5년 더 위협적인 상태로 지속되고 진단검사·백신 접종 등이 앞으로 10년 동안 필요할 수도 있다는 영국 정부 자문단의 전망이 나왔다.5일(현지시간) 가디언·더타임스 등에 따르면 영국 정부 자문단은 지난 3일 공개한 보고서에서 코로나19가 예측 가능한 엔데믹(주기적 유행병) 상태로 정착하는 데는 향후 최소 5년이
3
일본 보건부, 코로나 백신 부작용 경고
일본 보건부(후생성)는 젊은 남성의 심장 근육과 심장 외벽의 염증이 발생할 수 있는 심각한 부작용으로 모더나와 화이자 코로나 백신을 지적했다. ​ 11월 14일 현재,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 남성 100만 명 당 10대 남성 81.79명, 20대 남성 48.76명에게서 이러한 부작용이 보고되었다고 한다.​ 화이자 백신 접종자의 경우 각각 10대 남성 15.6
4
오미크론 재감염 가능성이 3배 높다
과학자들은 예비 연구에서 오미크론 변종은 델타 또는 베타 균주에 비해 재감염을 일으킬 가능성이 3배 더 높다고 말한다.남아프리카 과학자들이 발표한 예비 연구에 따르면 오미크론 변종은 델타 또는 베타 변종에 비해 재감염을 일으킬 가능성이 3배 더 높다.이 논문은 12월 2일에 의료 사전 인쇄 (medical preprint : 동료 검토에 의해 인증되지 않은
5
검찰, 윤석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협찬 의혹 일부 무혐의
검찰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전시기획사 코바나컨텐츠의 '대기업 협찬' 의혹 일부를 무혐의 처분했다.6일 서울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조주연 부장검사)는 김씨 사건 중 공소시효가 임박한 전시회 부분을 무혐의 처분했다.무혐의 처분한 사건은 코바나컨텐츠가 2016년 12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예술의 전당에서 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