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인3종 구토 트라이애슬론 선수들 도쿄 수영장 악취에 쓰러져...

오윤지 특파원 / 기사승인 : 2021-07-27 09:51:48
  • -
  • +
  • 인쇄

 

철인3종 구토 트라이애슬론 선수들 도쿄 수영장 악취에 쓰러졌다고 한다. 
미국 야후스포츠의 칼럼니스트 댄 웨트젤이 26일 도쿄 오다이바 해상공원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트라이애슬론 종목 결승선을 두고 “전쟁터(Battlefield) 같았다”며 “일본올림픽조직위가 날씨에 대해 거짓말했고, 선수들이 그 대가를 치렀다”고 비판했다.


그는 “폭염을 극복하기 위해 남자 트라이애슬론을 오전 6시반부터 시작했지만 섭씨 30도, 습도 67%를 이길 수 없다는 걸 증명했다”고 지적했다. 결승선에는 들어오자마자 엎드려 고통을 호소하는 선수들이 즐비했다. 일부 구토를 하는 선수도 눈에 띄었다.



그는 일본 측이 이번 올림픽 날씨에 대해 ‘온화하고 맑은 날이 이어지는 이 시기는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는 최상의 기후를 제공한다’는 문구를 소개하며 “어떤 일본인도 이 문제에 대해 사과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테니스, 비치발리볼, 사이클 등 야외에서 열리는 경기는 30도 중반의 고온에서 치러진다. 테니스 스타 노박 조코비치도“날씨가 힘들 것이라고 예상했지만, 이정도 일지는 경험하기 전까지 알 수 없다”고 힘겨움을 토로했다.

 


칼럼니스트 댄 웨트젤은 여름 올림픽이 7~8월에 열리는 것이 시청률과 연관이 있다며 올림픽의 주요 중계사인 "미국 NBC가 NFL(미국 프로풋볼), 대학 풋볼 등과 경쟁하고 싶어하지 않는다"고 꼬집었다.


주요 외신은 날씨 문제와 더불어 트라이애슬론이 열리는 도쿄 오다이바 해변의 수질 문제에 대해서도 지적했다. 미국 불룸버그 통신은 지난 14일 “올림픽 개막이 임박했는데 도쿄 야외수영장에서 악취가 진동한다”며 “2년 전에도 국제트라이애슬론연맹이 정한 대장균 기준치를 맞추지 못해 대회가 취소됐다”고 비판했다.


블룸멘펠트 트라이애슬론 남자 개인 우승…재출발 해프닝도

이날 경기에서는 크리스티안 블룸멘펠트(27·노르웨이)가1시간45분04초로 우승했다. 2000년부터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트라이애슬론에서 노르웨이 선수가 메달을 획득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트라애슬론 철인3종은 수영 1.5㎞, 사이클 40㎞, 달리기 10㎞를 소화한다. 2위는 1시간45분15초에 레이스를 마친 알렉스 이(영국)가 차지했다. 윌드헤이든(뉴질랜드)은 1시간 45분 52초로 3위에 올랐다.


이날 트라애슬론 철인3종 경기에서는 정시에 출발했지만 수영 코스 위에 보트가 떠 있어 입수한 선수들이 다시 출발대에 오르는 해프닝도 빚어졌다. 주최 측의 결정으로 재출발한 선수는 참가자 50명 중 약 3분의 2에 달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도심 주택 공급난에 오피스텔 도시형생활주택 규제 완화’ ​ 중대형 오피값 고공 상승 예상
도심 주택공급 확대를 위해 오피스텔과 도시형생활주택 관련 규제가 대폭 완화된다. 이에 더해 정부의 기금 지원과 세제 혜택까지 주어진다.이번 대책은 수요가 많은 도심 주택 공급 물량 확대와 아파트 공급 속도 가속화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빠른 시일 안에 공급 물량을 늘려서 고공행진을 거듭하고 있는 집값을 잡겠다는 취지로 풀이된다. 하지만 대규모 택지에 도시기
2
곽상도 "화천대유 이익구조 설계자,개발 사업 주인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대장동 개발사업에서 화천대유라는 회사에 특혜를 줬다는 의혹과 관련해 "화천대유 소유자를 알려 드린다"며 "국민의힘이 대장동 개발 TF를 구성했다는데 곽상도 의원님을 포함한 내부자들을 먼저 조사하시기를 권한다"고 말했습니다.​1. 화천대유 이익구조 설계자 이재명국민의힘 곽상도
3
BTS 정국, 친형에게 용산 40억 아파트 증여
그룹 방탄소년단(BTS) 막내 정국이 친형에게 서울 용산구의 싯가 40억대 아파트를 증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비즈한국은 16일 방탄소년단 정국이 2019년 7월 매입한 서울 용산구 서빙고로 용산시티파크 17층 아파트를 지난해 12월 친형 전정현씨에게 증여했다고 보도했다.정국의 형인 전정현씨는1995년 6월생으로, 정국의 두 살 터울 형이다. 그는 인스타그램
4
홍 "제 수사 철학으로는 받아들이기 어려운 정치수사"...댓글 "물통 들고나가 조국 차나 닦아라" 조롱 글 넘쳐
국민의힘 홍준표 예비 대선후보는 9월 16일 밤, 자신의 페북 계정에 글을 올려 "(조국) 사건은 제 철학으로는 받아들이기 어려운 정치수사였다"라고 주장했다.​그는, "조국 수사는 여권 내 권력 투쟁의 산물"이라며 "그런 사건을 두고 우리 측(야권)이 흥분하는 아니라는 생각이 저의 오래된 생각이었다&q
5
국민의힘 대선후보 1차 토론 윤석열 “나는 맞을수록 단단해지는 강철”
국민의힘 대선후보 8명이 16일 첫 TV토론에 나섰다. TV조선 주관으로 열린 토론회에선 앞서가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홍준표 의원과, 추격에 나선 유승민·원희룡·최재형·황교안·하태경·안상수 후보가 치열한 공방을 벌였다. ‘고발 사주’ 의혹으로 수세에 몰린 윤 전 총장은 “나는 맞을수록 단단해지는 강철”이라고 했고, 여론조사에서 상승세를 탄 홍 의원은 “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