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올해 사상 처음으로 영업이익 1조원 돌파 기대감

정우현 / 기사승인 : 2021-04-14 10:41:33
  • -
  • +
  • 인쇄

 

LG유플러스가 올해 사상 처음으로 영업이익 1조원을 넘어설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가입자와 가입자당평균매출(ARPU)도 순조롭게 성장하고 있는 반면 마케팅 등 비용도 안정적인 수준이 이어지고 있다는 이유입니다.





14일 대신증권은 LG유플러스가 올해 1분기 매출 3조5040억원, 영업이익 2480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는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 13% 증가한 규모로 영업이익의 경우 전분기보다는 41% 늘어날 전망입니다.





주력인 무선 사업이 순조롭게 나아가고 있고 무선 점유율은 지난해 10월 사상 처음으로 24%를 돌파한 이후 지난 2월까지 24%대가 유지되고 있습니다.





5G 역시 2019년 4월 상용화 이후 지난해까지 월평균 13만명 순증하는 수준이었지만 올해 들어 월평균 20만명 순증으로 상승했습니다.





휴대폰 대비 보급률은 지난 2월 기준 27.7%로 KT(29%)에 이은 2위를 차지했고 올해 1분기 ARPU는 3만800원으로 전분기 보다 0.6% 감소했지만 전년 동기와는 유사한 수준으로 전망되는데 올해 전체 ARPU는 지난해 대비 3.3% 오를 것으로 예상됩니다.





마케팅비용도 안정적인 수준이라는 평가로 올해 1분기의 경우 5800억원가량으로 예상되는데 김회재 대신증권 연구원은 "5G 순증 증가 영향으로 지난해 1분기 5700억원보다는 오르겠지만 연말 프로모션이 있던 전분기 6300억원보다는 낮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올해 설비투자비용(CAPEX)는 2조5000억원을 밑돌 것으로 전망되는데 5G 도입으로 2019~2020년 평균 2조5000억원 수준이 집행됐지만 올해에는 이보다 낮을 것이라는 분석으로 감가상각비는 1조9500억원 수준으로 예상됐습니다.





김 연구원은 "28기가헤르츠(GHz) 대역 손상처리에 따라 당분간 28GHz에 대한 투자는 크지 않기 때문에 감가비 증가는 연평균 5% 이내로 전망한다"고 했습니다.





이를 고려해 대신증권은 LG유플러스가 올해 매출 14조3640억원, 영업이익 1조310억원을 거둘 것으로 예상했는데 영업이익이 지난해 대비 16% 증가하며 사상 처음으로 1조원을 돌파할 것으로 내다본 것인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가는 1만6000원을 유지했는데 전날 종가는 1만3100원이었습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손정민 목격자 사진 찍은 이유 '주머니 뒤져 도둑인 줄 알았다'
한강에서 실종됐다 닷새 만에 숨진 채 발견된 고(故) 손정민 씨(22) 아버지 손현 씨(50)가 목격자들의 진술과 관련해 "함께 있었던 정민이 친구 A씨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의혹을 제기했습니다. 손정민 목격자 사진에서는 정민 씨가 누워있고, 친구 A씨가 옆에 쪼그려 앉아 있는 모습이 담겼는데요. 정민이 아버지 손현 씨는 &quo
2
머스크, 비트코인 팔아버리고 도지코인 선택한 듯 “가상화폐 폭락 징조에 머스크 못 믿겠다”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가 일론 머스크의 갑작스러운 비트코인 결제 중단 발표와 관련해 “믿을 수 없는 사람”이라고 비판했다.뉴욕타임스는 “머스크는 대형 암호화폐 후원자였으나 테슬라 차 구매 대금으로 비트코인을 받아들이는 것을 중단한다면서 돌연 방침을 뒤집었다. 그는믿을 수 없는 Narrator가 될 수 있다.”고 비판했다.또, 머스크가 결제 중단을 발표하기 전
3
문재인 대통령 '부동산 문제로 심판 받아'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부동산 가격을 안정시키겠다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고, 지난 재보선에서 엄중한 심판을 받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취임 4주년 특별연설과 출입기자들과의 질의응답에서 "지난 4년간 가장 아쉬웠던 점은 역시 부동산 문제"라며 이같이 말했다.문 대통령은 "
4
“영끌족 어쩌나” 은행 주담대 금리 20개월 만에 최고치 찍었다 ‘
시중은행의 가계대출 금리가 잇따라 오르면서 '영끌'(영혼까지 끌어모아 투자)에 나섰던 대출자의 이자 부담이 커질 전망이다. 미국의 금리 인상 신호와 함께 금융당국의 가계대출 조이기 등이 금리인상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분석된다. 10일 금융권에 따르면 올 3월 예금은행의 가계대출 금리는 연 2.88%로 2월 2.81%보다 0.07%포인트 올랐다.
5
국민의힘 신임 당대표 6월 11일 선출
국민의힘이 다음 달 11일 전당대회를 열어 당대표와 최고위원등을 선출하기로 했다. 후보 등록은 오는 22일 마감된다. 당 대표 및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는 11일 국회에서 1차 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지도부 선출 일정을 확정했다.당 대표 선거에 출마할 주자들이 10명 안팎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선관위는 후보 등록을 마친 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