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는 호색한' 게이츠 전기작가 폭로

오윤지 특파원 / 기사승인 : 2021-05-12 10:44:35
  • -
  • +
  • 인쇄

 

아내 멀린다와의 이혼을 발표한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 빌 게이츠가 호색한으로 유명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10일 미국 뉴욕포스트와 영국 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게이츠의 전기작가 제임스 월리스(74)는 언론 인터뷰에서 "게이츠는 단순히 컴퓨터만 아는 괴짜가 아니었다"며 "뒤에서는 사생활을 즐겼다"고 주장했다.

월리스는 "게이츠는 스트리퍼를 시애틀 집으로 데려가곤 했다"며 "거기서 문란한 파티를 즐겼을 것"이라고 덧붙였다.폭로는 월리스가 1997년 쓴 게이츠의 전기 '오버드라이브'에도 나왔다. 월리스는 책에서 "게이츠는 시애틀에 있는 전라 나이트클럽의 무용수를 집으로 데려와 친구들과 함께 실내 수영장에서 나체 파티를 하곤 했다"고 썼다.

그는 "게이츠는 1988년 훗날 아내가 될 멀린다 프렌치를 만난 뒤에도 (문란한 사생활을) 멈추지 않았다"면서 "기사화되진 않았지만, 게이츠의 문란한 성생활은 유명했다"고도 했다.

책에 따르면 멀린다도 게이츠의 성생활을 인지하고 있었다. 월리스는 "게이츠와 멀린다의 관계는 기복이 심했다"면서 "여자 문제로 1년 정도 결별한 적도 있다"고 썼다. MS 경영진으로서 게이츠와 함께 일한 번 라번도 데일리메일 인터뷰에서 게이츠의 사생활이 문란했다는 데 동의했다고 뉴욕포스트는 전했다.

라번은 "수영장에 나체로 있는 건 별일이 아니다"라며 "그러나 수영장에 모두가 나체로 있다면 얘기가 달라진다"고 말했다. 그는 "게이츠가 (멀린다와) 결혼하기 전에 파티를 즐긴 건 분명하다"면서 "다만 결혼한 후에는 파티를 벌이는 모습을 본 적 없다"고 덧붙였다.

게이츠가 멀린다의 염려에도 불구하고 숱한 미성년자 성범죄를 저지른 후 스스로 목숨을 끊은 억만장자 제프리 엡스타인과의 관계를 유지했다는 보도도 나온 바 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얀센 백신(코로나19), 국내 첫 사망 사례 나와
얀센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고 사망한 첫 사례가 나왔다.6월 13일 대구에서 얀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접종한 30대 A 씨가 6월 13일 숨졌다.숨진 A(38세) 씨는 대구 수성구 소재 한 의원에서 6월 10일 얀센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고 4일째되는 6월 13일 새벽 3시경 사망했다.​A 씨는 접종 첫날인 6월 10일에는 몸살기에 발열, 다음 날
2
심화되는 택배 파업 대란 ‘주 6일 근무에 하루 2시간 자고 출근도...
주 6일 근무 등 장시간 노동에 시달리던 택배노동자가 뇌출혈로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 택배노동조합(택배노조)은 노동자 과로사 방지책 마련을 촉구하며 지난 9일부터 총 택배파업에 들어간 상태다.​​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는 13일 롯데택배 성남 운중대리점 소속 조합원 임모 씨(47)가 자택에서 잠을 자던 중 뇌출혈로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에 놓였다
3
국세청, 2021 근로장려금 6월 지급일 15일 114만 가구에 금액 5208억원 조기 지급 자격요건 지급제외 심사요건
국세청이 2020년 하반기분 근로장려금 자격요건에 해당하는 114만 가구에 5208억원을 오는 15일 일괄 금액 지급한다.​코로나19로 경제적으로 어려움에 봉착한 저소득 근로자 가구를 신속히 지원하기 위해 심사기간을 최대한 단축해 법정기한 6월 30일 보다 지급일을 15일 앞당겨 조기 지급키로 했다.​​지난해 9월, 올해 3월 신청한 가구는 평균금액 46만
4
이스타항공 인수자 종합건설업체 '㈜성정'으로 사실상 확정 쌍방울 컨소시엄 탈락
기업회생절차를 밟고 있는 이스타항공의 인수자가 종합건설업체 '㈜성정'으로 사실상 확정됐습니다.​​16일 이스타항공 내부 관계자에 따르면 성정은 이날 서울회생법원으로부터 이스타항공 우선 매수권 행사 관련 공문을 받았는데 성정은 인수를 확정했고 조만간 매수권 행사를 내용으로 법원에 통보할 예정입니다.​​이번 매각은 인수의향자를 미리 확보한 상태에
5
머스크 헛소리 비트코인 다시 4만달러 돌파
비트코인 상승세가 심상치 않다. 14일(현지시간) 미국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38분 현재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12.8% 오른 4만549.09달러(4,537만 원)에 거래됐다. 비트코인이 4만 달러(약 4,476만 원)를 넘어선 것은 지난달 27일 이후 18일 만이다.비트코인의 상승세는 전날 머스크 CEO의 트위터에서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