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월드컵 대표팀 스리랑카에 5:0 승리 최종 예선 진출 확정

정우현 / 기사승인 : 2021-06-10 17:07:32
  • -
  • +
  • 인쇄

 

벤투호가 약체 스리랑카 상대로 대승을 거두며 사실상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진출 티켓을 잡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9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스리랑카와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경기에서 김신욱(상하이 선화)의 멀티골과 이동경(울산), 황희찬(라이프치히), 정상빈(수원 삼성)의 릴레이 골을 앞세워 5-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4승 1무(승점 13·골득실 +20)를 기록, 이날 투르크메니스탄(승점 9)에 2-3으로 패한 2위 레바논(승점 10·골득실+4)과 승점 차를 3으로 벌렸다. 한국은 오는 1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레바논과 월드컵 2차 예선 H조 최종전에서 져서 동률이 되더라도 골득실에서 크게 앞서 조 1위를 지키게 돼 사실상 최종예선 진출이 확정적이다.
한국은 스리랑카를 상대로 지난 5일 투르크메니스탄전에 나섰던 베스트 11중에서 남태희(알사드)만 남기고 10명을 바꾸는 대대적인 선수 변화를 선택한 플랜B를 선택했다. 손흥민(토트넘), 황의조(보르도), 이재성(홀슈타인 킬) 등 주요 공격수들을 모두 교체명단에 남았다.
대신 196㎝ 장신 스트라이커 김신욱이 원톱 스트라이커를 맡고 좌우 날개에 송민규(포항)와 황희찬을 배치하는 4-3-3- 전술을 가동했다. 2선 공격은 남태희와 이동경이 담당하고, 수비형 미드필더로 손준호(산둥 타이산)가 나섰다.
좌우 풀백은 이기제(수원)와 김태환(울산)이 맡았고, 중앙 수비는 박지수(수원FC)-원두재(울산)가 배치됐다. 골키퍼는 조현우(울산)가 나섰다. 경기장에는 7일 췌장암과 투병하다 별세한 고(故) 유상철 전 인천 유나이티드 감독을 추모하는 플래카드와 걸개그림이 걸렸고, 태극전사들은 검은색 암밴드를 착용한 뒤 킥오프에 앞서 추념의 시간을 가졌다.
한국은 전반 14분 만에 김신욱의 이른 득점포가 터졌다. 손준호가 중원에서 투입한 크로스를 남태희가 머리로 떨어뜨리자 김신욱이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로 골맛을 봤다.골이 터지자 태극전사들은 벤치에 준비해놓은 유상철 전 감독의 이름이 새겨진 등번호 6번의 대표팀 유니폼을 들고 모여서 추모 세리머니를 펼쳤다.
전반 22분에는 송민규의 왼쪽 측면 컷백을 이동경이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왼발슛으로 추가 골에 성공하고, 후반 42분에는 황희찬이 유도한 페널티킥을 김신욱이 오른발로 멀티 골을 완성하며 스코어를 3-0으로 만들었다.
벤투 감독은 후반 시작과 함께 남태희와 박지수를 빼고 권창훈(수원)과 김민재(베이징 궈안)를 투입하며 출전 시간을 배려했다. 한국은 후반 7분 프리킥 상황에서 골키퍼가 펀칭해서 흘러나온 볼을 황희찬이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잡아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팀의 4번째 득점을 따내며 대량 득점을 예고했다.
스리랑카는 후반 11분 자기 진영 중원 왼쪽 부근에서 한국의 패스를 일부러 손으로 막은 아시쿠르 라후만이 옐로카드를 받고 경고 누적으로 퇴장을 당해 수적 열세에 빠졌다.1명이 부족한 스리랑카를 상대로 벤투호는 후반 27분 김신욱과 이기제를 빼고 '19세 공격수' 정상빈과 강상우(포항)를 교체로 내보냈다.
K리그1 무대에서 맹활약하는 정상빈과 도움에 특화된 강상우 모두 A매치 데뷔전이다. 정상빈은 투입 4분 만인 후반 31분 이동경이 페널티아크 왼쪽 부근에서 때린 슈팅을 골지역 앞에서 오른발로 살짝 방향을 바꿔 팀의 5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정상빈은 A매치 데뷔전에서 데뷔골의 기쁨을 만끽했다.
벤투 감독은 후반 36분에는 손준호 대신 수비수 김영빈(강원)을 투입하며 A매치 데뷔전 기회를 줬다.한국은 후반 막판까지 스리랑카를 몰아치면서 5-0 대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오미크론 증상 치사율은? 코로나 종식 신호일까
국내에서 위드코로나가 시작되었는데 오미크론이라는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가 나타났습니다.오미크론의 급속도로 빠른 전파력 때문에 마치 2년 전 코로나 초창기 시절이 문득 떠오르기도 하는데요.모르는 것에 대한 공포감은 더 큰 법이죠. 오늘은 오미크론 증상, 치사율, 치료법과 왜 전문가들이 오미크론을 크리스마스 선물이다, 코로나 종식 신호다라고 주장하는 지에 대해​
2
코로나19 앞으로 5년 더 간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최소 5년 더 위협적인 상태로 지속되고 진단검사·백신 접종 등이 앞으로 10년 동안 필요할 수도 있다는 영국 정부 자문단의 전망이 나왔다.5일(현지시간) 가디언·더타임스 등에 따르면 영국 정부 자문단은 지난 3일 공개한 보고서에서 코로나19가 예측 가능한 엔데믹(주기적 유행병) 상태로 정착하는 데는 향후 최소 5년이
3
일본 보건부, 코로나 백신 부작용 경고
일본 보건부(후생성)는 젊은 남성의 심장 근육과 심장 외벽의 염증이 발생할 수 있는 심각한 부작용으로 모더나와 화이자 코로나 백신을 지적했다. ​ 11월 14일 현재,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 남성 100만 명 당 10대 남성 81.79명, 20대 남성 48.76명에게서 이러한 부작용이 보고되었다고 한다.​ 화이자 백신 접종자의 경우 각각 10대 남성 15.6
4
오미크론 재감염 가능성이 3배 높다
과학자들은 예비 연구에서 오미크론 변종은 델타 또는 베타 균주에 비해 재감염을 일으킬 가능성이 3배 더 높다고 말한다.남아프리카 과학자들이 발표한 예비 연구에 따르면 오미크론 변종은 델타 또는 베타 변종에 비해 재감염을 일으킬 가능성이 3배 더 높다.이 논문은 12월 2일에 의료 사전 인쇄 (medical preprint : 동료 검토에 의해 인증되지 않은
5
검찰, 윤석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협찬 의혹 일부 무혐의
검찰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부인 김건희 씨가 운영하는 전시기획사 코바나컨텐츠의 '대기업 협찬' 의혹 일부를 무혐의 처분했다.6일 서울중앙지검 반부패·강력수사2부(조주연 부장검사)는 김씨 사건 중 공소시효가 임박한 전시회 부분을 무혐의 처분했다.무혐의 처분한 사건은 코바나컨텐츠가 2016년 12월부터 이듬해 3월까지 예술의 전당에서 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