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취 니콜라스 케이지 노숙자 오인 고급 레스토랑 쫓겨나

김은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09-27 18:30:19
  • -
  • +
  • 인쇄

 

할리우드 톱스타 니콜라스 케이지(57)가 만취한 상태로 고급 레스토랑에 들어갔다가 노숙자로 오인돼 쫓겨났다. 23일(현지 시각) 더선 등은 니콜라스 케이지가 지난 13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고급 레스토랑 ‘로리스 더 프라임 립’에서 맨발로 쫓겨나는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을 보면 검은 상의에 호피무늬 하의를 입은 니콜라스 케이지는 맨발인 상태로 소파에 걸터 앉아있다. 그는 술에 취해 어눌하게 말하고, 직원이 가져다주는 슬리퍼도 제대로 신지 못한다. 영상엔 레스토랑에서 쫓겨난 그가 다시 들어가려다 직원에게 제지 당하는 모습으로 이어졌다.

한 목격자는 더선에 “(케이지를 처음 봤을 땐) 술에 취해 난폭해진 노숙자로 착각했다”고 전했다. 그는 “충격적이게도 그는 니콜라스 케이지였다”며 “그는 완전히 고주망태가 돼 직원들과 약간의 싸움을 하고 있었다”고 말했다.

니콜라스 케이지가 술에 취한 모습이 포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그는 2019년 3월 라스베이거스법원에서 에리카 코이케와 혼인신고를 했는데, 술에 취한 상태였다. 나흘 만에 “두 사람 모두 만취 상태여서 이해가 부족했다”며 혼인 무효 신청 서류를 제출했다.

니콜라스 케이지는 1995년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로 아카데미 남우주연상을 받았다. 영화 속 니콜라스 케이지는 알코올 중독자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오스카를 거머쥐었다. 영화 ‘내셔널 트레저’, ‘더 록’ 등에도 출연했다.

[저작권자ⓒ 뉴스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많이 본 기사

1
이다영 남편 조씨, 반박 "1년 동거, 대놓고 외도"
배구 선수 이다영의 남편 조모씨가 이다영과 외도한 사실을 인정하는 내용이라며 한 남성의 메시지를 공개했다. 조씨는 11일 TV조선을 통해 “이다영이 연예인병 같은 게 생겨 ‘난 너 아니어도 돼, 난 누굴 만날 거야’ 같은 말을 아무렇지도 않게 했다”고 말했다. 조씨가 이다영의 외도 증거로 공개한 메시지에는 한 남성이 “당연히 알고 있죠. 저희가 지금 사귀는
2
의전원 입학취소된 조민 "의대 졸업하지 않은 의사가 나왔다"
​최근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이 조국 전 장관의 딸 조민씨의 입학을 취소했는데도 조씨는 한일병원에서 근무를 계속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조씨는 지난달까지만 해도 외과 분야에서 '담당의'로 환자들을 돌보고 있었다. 현재는 다른 분야 전공과정으로 이동한 것으로 보인다. ​병원 측에 따르면, 조씨 이름이 외과 병동 내 입원실 환자카드에 담당의로
3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를 뇌물공여 혐의로 불러 조사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을 수사하는 검찰이 10월11일 이 사건 핵심인물 중 한 명인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를 뇌물공여 혐의로 불러 조사한다. 수년간 동업자 관계였던 민간사업자 쪽이 각자도생을 택하면서, 검찰 수사 초반부는 유동규(구속)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과 김씨 혐의가 집중적으로 부각되는 모양새였다. 검찰 특수통 출신들로 변호인단을 꾸린 김씨는
4
김부선, 옛사랑 이재명대신 이낙연 투표 오늘부터 이재명 낙선운동 선언 모태행동 대장 김부선!! ​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와 과거 교체했었다고 주장하는 배우 김부선씨가 이번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상대 후보였던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를 뽑았다고 밝혔습니​김부선 페이스북에 의하면 "천하의 컴맹인 제가, 생일에 카톡(카카오톡)선물받기도 할 줄 몰라 다 돌려드린 제가 무려 나흘이 걸려 민주당 국민경선 선거인단 가입에 성공했다"
5
이낙연 지지자들 “내일(10월 14일) 경선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
이낙연 지지자들이 이재명 후보 결정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을 낼 것으로 알려졌다.​이들은 "이낙연 캠프와는 별개로 지지자들이 뜻을 모았다"며 "민주당을 상대로 100명의 권리당원들이 이름을 올릴 것"이라고 밝혔다.​일부 강성 지지자들은 당무위원회 결정과 무관하게 10월 14일 법원에 가처분 신청을 내겠다는 입장이다.